Rainbow Bible Class

“너희가 내 가르침에 붙어 있으면…”

 

 

예수님의 가르침을 붙잡고 있다는 것은 궁핍함 가운데 있는 사람들에게 넉넉하게 베푼다는 뜻입니다. 또한 관대하게 베풀면서도 자기가 그렇게 했다는 사실을 그 누구에게도 말하지 않는 것입니다.

 

예수님의 가르침을 붙잡고 있다는 것은 다른 사람들의 실수와 잘못과 약점을 보면서도 그것으로 그 사람을 판단하지 않는다는 뜻입니다. 그것을 두고두고 티내는 어떤 사람과 같지 않다는 것입니다.

 

예수님의 가르침을 붙잡고 있다는 것은 음탕한 눈으로 다른 사람을 보느니 차라리 오른쪽 눈을 뽑아낸다는 뜻입니다. 누군가를 음탕한 눈으로 쳐다본 그 사람은 이미 마음으로 간음을 저질렀기 때문입니다.

 

예수님의 가르침을 붙잡고 있다는 것은 교회에 와서 예배드리기 전에 먼저 껄그러운 사람이나 보고 싶지 않는 사람과 화해한다는 뜻입니다.

 

예수님의 가르침을 붙잡고 있다는 것은 다른 사람의 잘못과 죄를 용서한다는 뜻입니다. 용서하지 않으면 하나님도 여러분의 잘못과 죄를 용서하지 않으심을 알고, 먼저 다른 사람의 잘못을 용서하는 것입니다.

 

예수님의 가르침을 붙잡고 있다는 것은 여러분의 원수를 사랑하고 그를 위해 기도한다는 뜻입니다. 여러분을 사랑하는 사람만 사랑한다면, 여러분에게 돌아갈 공로가 어디있겠습니까? 그것은 이방인들도 다 하는 것입니다 .

 

예수님의 가르침을 붙잡고 있다는 것은 여러분의 보화와 재물을 이 땅에 쌓지 않고 하늘에 쌓는다는 뜻입니다. 왜 그렇습니까? 여러분의 재물이 있는 바로 그곳에 여러분의 마음도 있기 때문입니다.

 

예수님의 가르침을 붙잡고 있다는 것은 공중의 새와 들판의 야생화를 삶의 모델로 삼고, 내일을 걱정하지 않는다는 뜻입니다.

 

너희가 내 가르침을 꼭 붙잡는다면,

너희가 내 가르침 안으로 이사해 들어와서 그 안에 거주한다면,

너희는 정말로 내 제자들이다.

그러면 너희는 진리를 알게 될 것이고,

그 진리가 너희를 자유인이 되게 할 것이다.

 

- 류호준,「생명의 복음」중에서

Theodore Roosevelt National Park, North Dakota

Theodore Roosevelt National Park, North Dakota.jpg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류호준 교수가 추천하는 한글 주석 [3] 류호준 2013.03.09 57481
991 묵상을 위한 글: “더 이상 삶의 문을 닫아 놓지 마세요” [1] file 류호준 2018.04.14 156
990 묵상을 위한 글: “찬양은 예배의 전채(前菜, appetizer)가 아니다” file 류호준 2018.03.17 195
989 묵상을 위한 글: “죄된 성품(sinful nature)을 변화시키는 첫 걸음” file 류호준 2018.03.10 195
988 묵상을 위한 글: “뒤돌아서 바라보니” file 류호준 2018.02.22 345
987 묵상을 위한 글: “오랜 고통 중에 생각해야 하는 것” file 류호준 2018.02.10 269
986 묵상을 위한 글: “그분은 그대들처럼 대충대충 하지 않는다.” file 류호준 2018.01.20 379
985 묵상을 위한 글: “그리스도인의 삶에 대한 두 가지 모델 (1)” file 류호준 2018.01.13 346
984 묵상을 위한 글: “그리스도를 본받아…” 류호준 2017.12.30 258
983 묵상을 위한 글: “복음의 비밀을 여는 열쇠” file 류호준 2017.12.23 233
982 묵상을 위한 글: “기적은 언제나 있다!” file 류호준 2017.12.16 218
981 묵상을 위한 글: "그러나 지금은 어떠한가?” 류호준 2017.12.13 146
980 묵상을 위한 글: “잔을 들고서 ” 류호준 2017.12.02 192
» 묵상을 위한 글: “너희가 내 가르침에 붙어 있으면…” file 류호준 2017.11.25 252
978 묵상을 위한 글: "밀어내기" file 류호준 2017.11.20 381
977 묵상을 위한 글: “감사를 통해 모든 환경을 하나님께 드리십시오” file 류호준 2017.11.18 226
976 묵상을 위한 글: “개별화된 사랑” file 류호준 2017.11.11 278
975 묵상을 위한 글: “지극히 현실적인 바보들” file 류호준 2017.11.05 255
974 묵상을 위한 글: “은혜만이 우리의 미래입니다.” file 류호준 2017.10.29 342
973 묵상을 위한 글 “고백과 경험의 간극 가운데에서”: file 류호준 2017.10.07 293
972 묵상을 위한 글: “복음, 생명과 죽음에 관한 서술” file 류호준 2017.09.30 24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