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ainbow Bible Class

“감사를 통해 모든 환경을 하나님께 드리십시오”

 

 

모든 환경 안에서, 모든 처지 가운데서 감사를 드린다는 것은 마치 소를 몰고 쟁기질 하는 농부의 행위와 같다고 할 수 있습니다.

•쟁기질하는 농부는 쟁기를 끌지 않습니다.

•쟁기질하는 농부는 쟁기를 밀지 않습니다.

•쟁기질하는 농부는 쟁기를 인도할 뿐입니다.

 

정확하게 이것이 환경들이 우리 삶 안에서 움직이는 방식입니다.

•우리는 환경들을 끌고 갈 수 없습니다.

•우리는 환경들을 밀고 갈 수 없습니다.

•왜냐하면 환경이라는 것은 그것들만의 타성(惰性)과 여세(餘勢, momentum)가 있기 때문입니다.

 

그러나 쟁기질하는 농부처럼 우리는 그 환경들을 인도할 수는 있습니다. 우리는 그 환경들을 하나님께 바칠 수 있습니다.

•이것이 감사를 통하여 환경을 거룩하게 한다는 뜻입니다.

•감사로써 그런 것들을 하나님의 방향으로 인도한다는 것입니다.

•그러면 하나님의 손에 맡겨진 것들은 하나님께서 처리하실 것입니다.

 

우리가 이렇게 할 때

•우리는 하나님 나라의 방향으로 환경들을 인도하는 것입니다.

•우리는 환경들을 붙잡아 예수 그리스도께로 감사를 계속해서 바침으로써 모든 환경들을 우리의 주님 예수 그리스도께로 사로잡아 바치는 것입니다.

 

그러면 그분께서 책임지실 것입니다.

•우리보다 우리를 더 잘 아시는 창조주 하나님이 계십니다.

•우리의 궁핍과 비참을 더 잘 이해하시는 영원하신 아버지가 계십니다.

•모든 환경에서, 모든 처지에서 감사하십시오. 그 처지와 환경을 하나님께로 이끌어 가십시오.

마치 쟁기질하듯이 그렇게 말입니다. 아멘.

 

 

- 류호준,「순례자의 사계」중에서

 

낙엽과 숲, Grand Rapids, MI.

뒷 숲.JPG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류호준 교수가 추천하는 한글 주석 [3] 류호준 2013.03.09 68591
» 묵상을 위한 글: “감사를 통해 모든 환경을 하나님께 드리십시오” file 류호준 2017.11.18 260
976 묵상을 위한 글: “개별화된 사랑” file 류호준 2017.11.11 301
975 묵상을 위한 글: “지극히 현실적인 바보들” file 류호준 2017.11.05 275
974 묵상을 위한 글: “은혜만이 우리의 미래입니다.” file 류호준 2017.10.29 374
973 묵상을 위한 글 “고백과 경험의 간극 가운데에서”: file 류호준 2017.10.07 314
972 묵상을 위한 글: “복음, 생명과 죽음에 관한 서술” file 류호준 2017.09.30 266
971 묵상을 위한 글: “이스라엘의 충만한 범죄” file 류호준 2017.09.16 249
970 묵상을 위한 글: “은혜의 수여” file 류호준 2017.09.09 275
969 묵상을 위한 글: “그리스도를 본받아 – 온유” file 류호준 2017.09.02 462
968 묵상을 위한 글: “지혜, 분명하게 봄.” file 류호준 2017.08.31 235
967 묵상을 위한 글: “하나님 나라의 도덕적 출발점” file 류호준 2017.08.26 176
966 묵상을 위한 글: “성전을 깨끗하게 지키십시오!” file 류호준 2017.08.19 175
965 묵상을 위한 글: “영적 군사의 공격 무기” file 류호준 2017.08.16 159
964 묵상을 위한 글: "우리를 악에서 구원하소서” file 류호준 2017.08.05 187
963 묵상을 위한 글: “입영하지 않는 병사들” file 류호준 2017.07.29 175
962 묵상을 위한 글: “한 분의 통치자, 하나의 사회” file 류호준 2017.07.23 410
961 묵상을 위한 글: “하나님의 웃음에 동참한 사람들” file 류호준 2017.07.19 180
960 묵성을 위한 글: “‘존재’(being)와 ‘삶’(living)의 균형 잡기” file 류호준 2017.07.19 185
959 묵상을 위한 글: “‘원하는 것’이 아니라 ‘필요한 것’을 아는 사람” file 류호준 2017.07.19 173
958 묵상을 위한 글: “사랑하는 것보다 이기는 게 중요하십니까?” file 류호준 2017.06.24 27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