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ainbow Bible Class

“억압감정이 뭔지를 알고 거기서 해방 될지어다!”

 

******

 

[1] 노승수 목사가 핵심감정이란 책을 냈다. 흥미로운 주제이기에 스캔하듯이 읽었다. 상담학으로 박사학위를 취득한 학자 목사로서 저자는 신학과 심리학(상담학)의 상관관계에 살펴보면서 이 책의 결론으로 목회자들과 신자들이 핵심감정에 대해 배워야하는 이유를 제시한다(213-218쪽).

 

[2] 사람에겐 “감정”이란 것이 있다. 영어로 그냥 “느낌” “기분”(feeling)이라고 해도 좋고, 그럴듯한 용어로 “정서”(emotion)라고 해도 될 듯한데, 어쨌건 감정이 있는 것은 분명하다. 그런데 “감정이 있다”라고 말할 때는 뭔가에 대한 반응이겠다. 책 제목에서 말하듯 저자는 “핵심감정”들이라는 것이 있다고 한다. 그가 거명한 핵심감정들로는 “부담감” “그리움” “경쟁심” “억울함” “불안” “두려움” “열등감” “슬픔” “무기력” “허무” “소외” “분노”등이 있다. 저자가 선별한 핵심감정들은 한결같이 “주요대상의 양육태도와 피양육자의 자극 반응기제”라는 틀로 설명되는 감정들이다(48쪽). 따라서 이 책의 궁극적 유효성은 억압받고 있는 느낌들(핵심 감정, Nuclear feeling)을 어떻게 풀고 해소할 것인가를 신학적 안목에서 제공하는데 있다.

 

[3] 위에서 말한 것처럼 저자가 말하는 핵심감정들은 “억압받고 있는 감정들”을 가리킨다. 이점은 그의 결론 부분에서 잘 드러난다. “핵심감정들은 개별화되고 타인과 구별된 자기로부터 오는 부패성의 결과다.”(214쪽) “핵심감정 공부가 진행되면서 자신의 불쌍함과 비참함을 목격하게 된다.”(215쪽) “핵심감정은 자신을 힘들게 하고 가까운 사람들에게 고통을 준다.”(216쪽) “핵심감정에서 놓여나는 훈련을 하지 않으면 자녀와 배우자에게 그대로 드러난다. 대물림 현상이다.”(217쪽)

 

[4] 이 책의 공헌은 이러한 억압감정들과 신학에서 말하는 성화의 문제를 연결시켜보려는 시도에 있다. 달리 말해 신학의 전망대에서(신론, 인간론, 기독론)로 인간의 죄성(sinful nature)을 상담학의 억압감정들과 연계하여 바라보는 좋은 시도이다(84-212쪽). 성령론과 연결점이 있었더라면 하는 약간의 아쉬움을 남지만 그건 이 책의 원래 범위에서 벗어나는 것으로 쳐주면 괜찮을 것 같다.

 

[5] 학위논문과 같아 전문용어들이 많이 나오지만(참고서적 목록의 길이만 봐도, 219-230쪽), 조직신학과 심리학과 상담학의 콜라보레이션이 돋보인다. 이 책의 목적은 부제에 분명히 나타난다. “핵심감정의 치유와 성화의 길”이다.

 

[6] 참고로, “감정”(emotion)의 어휘 의미론 군락들을 살펴보면 다음과 같다. (영어 위키피디아에서)

 

Affection · Anger · Angst · Anguish · Annoyance · Anticipation · Anxiety · Apathy · Arousal · Awe · Boredom · Confidence · Contempt · Contentment · Courage · Curiosity · Depression · Desire · Despair · Disappointment · Disgust · Distrust · Ecstasy · Embarrassment · Empathy · Enthusiasm · Envy · Euphoria · Fear · Frustration · Gratitude · Grief · Guilt · Happiness · Hatred · Hope · Horror · Hostility · Humiliation · Interest · Jealousy · Joy · Loneliness · Love · Lust · Outrage · Panic · Passion · Pity · Pleasure · Pride · Rage · Regret · Rejection · Remorse · Resentment · Sadness · Saudade · Schadenfreude · Self-confidence · Shame · Shock · Shyness · Sorrow · Suffering · Surprise · Trust · Wonder · Worry

 

 

노승수《핵심감정 탐구: 핵심감정의 치유와 성화의 길》(세움북스, 2018), 255쪽. 정가 13,000원

노승수.jpg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237 '왠지' 와 '웬지' 중 바른 표기는? [1] 김영희 2018.10.19 15
1236 "이완모음" 김영희 2018.10.08 48
1235 새 책 소개:《누가 진짜 하나님인가? 알라인가 예수인가?》 [3] file 류호준 2018.10.02 171
1234 새 책 소개: 존 M.G. 바클레이, 《단숨에 읽는 바울》 file 류호준 2018.09.20 71
1233 새 책 소개: 김정훈,《구약주석 어떻게 할 것인가?》 file 류호준 2018.09.20 65
» 새 책 소개: “억압감정이 뭔지를 알고 거기서 해방 될지어다!” file 류호준 2018.09.12 69
1231 새 책 소개: 크리스토퍼 애쉬의《티칭 로마서》 file 류호준 2018.08.30 901
1230 새 책 소개: 《아담, 타락, 원죄》 file 류호준 2018.08.28 157
1229 새 책 소개: 《속죄의 본질 논쟁》 file 류호준 2018.08.27 125
1228 새 책 소개: 《구약은 예수 그리스도에 관한 책이다!》 file 류호준 2018.08.09 138
1227 "몇일, 몇 일"과 "며칠"에 대하여... [1] 김영희 2018.07.14 108
1226 새 책 소개: 유진 피터슨《물총새에 불이 붙듯》 file 류호준 2018.07.04 249
1225 클린 조크: "나 어떻게 해"; "어느 신학생의 비애" file 류호준 2018.06.26 154
1224 새 책 소개: 오현기,《굿모닝, 귀츨라프: 한국에 온 최초의 개신교 선교사》 file 류호준 2018.06.23 141
1223 새 책 소개: 콘라드 슈미트《고대근동과 구약 문헌사》 file 류호준 2018.06.15 144
1222 드디어 비번을 찾았습니다.... [1] 홍단이 2018.06.13 88
1221 알림: "정중하게 초대합니다" 2018. 7.25(수) ~ 7.31(화) [2] file 류호준 2018.06.06 554
1220 새 책 소개: “다윗을 중심으로 사무엘서와 시편과 역대기 읽기” file 류호준 2018.06.05 287
1219 새 책 소개: “왜 사복음서일까?” file 류호준 2018.06.03 257
1218 새 책 소개: “삼위일체 하나님으로 읽는 성경” [2] file 류호준 2018.06.02 7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