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ainbow Bible Class

시: "빨래줄"(Clothesline)

2018.01.13 21:20

류호준 조회 수:242

“빨래줄”

말린 매시엘

번역: 류호준

 

[분열하고 대립하는 세상에 대한 불편한 진실을 토로하는 시, “우리”가 “그들”에 대해 내뱉은 말들을 돌아보지 않겠느냐고 다독거리는 시, 자기를 엄중하게 돌아보라고 일침을 가하는 시, 죽음을 피하고 생명을 선택하라는 외침입니다.]

 

 

“나”

“당신”

“여러분”

“우리들”

“그들”

“저 사람들”

 

“우리”라는 지속적인 상태에서 살수만 있다면

아주 좋은 것 아니겠습니까?

가장 보편적인 이 단어들 중에

어떤 단어들은 아주 큰 칸막이들이 될 수 있습니다.

 

“그들”…

만일 “그들”이란 단어가 없다면 어떻겠습니까?

오직 “우리”라는 단어만 있다면 어떻겠습니까?

 

만일 말들이 우리의 입에서 나와

떠다니는 것을 우리가 눈으로 볼 수만 있다면,

그 말들이 우리의 입술너머로 지나가는 것을 보며

우리는 아무런 부끄러움도 느끼지 않을까요?

 

만일 우리가 내뱉는 말들을

빨래줄 위에 걸어놓을 수만 있다면,

미풍(산들바람)에 펄럭거리는 우리의 생각들에 대해

우리는 자랑스럽게 느낄 수 있을까요?

 

 

“Clothesline”

by

Marilyn Maciel,

 

 

I,

you,

us,

them,

those people

wouldn’t it be lovely

if one could

live

in a constant state

of we?

some of the most

commonplace

words

can be some of the biggest

dividers

they,

what if

there was

no they?

what if there

was only

us?

if words could be seen

as they floated out

of our mouths

would we feel no

shame

as they passed beyond

our lips?

if we were to string

our words

on a communal clothesline

would we feel proud

as our thoughts

flapped in the

breeze?

 

빨래줄.jpg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선물: Paid in Full & Free of Charge [1] 류호준 2018.03.29 401
650 신앙 에세이: “보냄을 받은 사람들” [1] file 류호준 2018.03.01 314
649 신학 에세이: “죽음, 낯선 친구” file 류호준 2018.02.26 364
648 신앙 에세이: “순결한 마음” file 류호준 2018.02.26 368
647 평신도를 위한 성경공부: “베드로의 투옥과 교회의 간절한 기도” file 류호준 2018.02.22 160
646 신앙 에세이: “비움과 채움의 리듬” file 류호준 2018.02.17 307
645 클린 조크: 끔찍한 용어들, 그 맛을 잃다! file 류호준 2018.02.14 331
644 평신도를 위한 성경공부: “그리스도인, 영광스런 호칭” 류호준 2018.02.14 219
643 신앙 에세이: “헤어짐은 언제나 낯설어요!”(목회 일화 3) file 류호준 2018.02.12 1067
642 신앙 에세이: “주소지가 잘못된 겸손”(체스터톤) file 류호준 2018.02.03 293
641 신앙 에세이: “슬픔을 짊어지는 사람” [1] file 류호준 2018.01.29 399
640 일상 에세이: “50년 만에 피는 야생화” [4] file 류호준 2018.01.25 450
639 평신도를 위한 성경공부: “같은 그리스도인들끼리 다투지 마세요” file 류호준 2018.01.24 278
638 “고대 이스라엘의 정치” (Norman K. Gottwald) file 류호준 2018.01.24 175
637 다니엘의 펀치 라인: "세개의 단상" 류호준 2018.01.23 126
636 평신도를 위한 성경공부: “고넬료 집에서 일어난 일” 류호준 2018.01.17 257
635 특강요약: “마음의 습관” file 류호준 2018.01.15 348
» 시: "빨래줄"(Clothesline) [1] file 류호준 2018.01.13 242
633 신앙 에세이: “누가 알아듣겠나? 누가 이해하겠나?” 류호준 2018.01.13 291
632 클린조크: "하나님의 손 가방" 류호준 2018.01.06 288
631 신학 에세이: “가슴(심장)으로 성경을 읽다!” 류호준 2018.01.06 27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