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ainbow Bible Class

“마귀와의 대치”

- 누가복음 4:1-13 -

 

정교한 사회적 화장(化粧)을 통해 우리 자신을 보호하거나, 우리들의 허영을 위장하려는 우리 자신들이기 때문에 우리의 진솔한 영혼을 바라다보는 것이야 말로 우리가 깊이 생각해야하는 우리 자신과의 ‘대치’입니다.

 

40일간 광야에서 마귀와 대치하며 시험을 받는 예수님의 모습에서 우리는 우리 내면 밑바탕에 깔려 있는 자신(ego), 야심과 야망, 혹은 두려움등과 직면하는 일을 보아야 합니다. 이것이야말로 궁극적으로 마귀와의 대결이며 마귀가 성육신하고 있는 악과의 대결입니다. 물론 그러한 내면의 고민과 갈등의 실제를 부인하는 것은 즐거운 일일지는 몰라도, 그렇다고 그것들이 사라지거나 없어지는 것은 아닙니다. 만일 삶이 회피에 의해 완전함의 과정을 의미한다면, 수도원이나 기도원에 사람들로 가득 차야 할 것입니다.

 

그러나 예수님은 마귀를 피하시거나 그렇다고 마귀를 무시하거나 가볍게 생각하지 않았습니다. 마찬가지로 우리 역시 마귀의 실제나 악의 실제성을 과소평가하거나 우습게 생각해서는 안 될 것입니다. 예수님은 영적인 땀을 흘리는 고뇌 가운데 마귀와 다투고 있었고 그와 씨름을 하고 있었던 것입니다.

 

"대관령양떼목장" 사진 이범의 목사

대관령목장(이범의1).jpg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선물: Paid in Full & Free of Charge [1] 류호준 2018.03.29 405
669 신앙 에세이: “썩어빠진 관료사회와 한심한 대중들” [1] file 류호준 2018.04.18 290
668 일상 에세이: “적당하게”가 얼마나 어려운지요! [2] file 류호준 2018.04.15 220
667 신앙 에세이: “심하게 다툰 끝에 서로 갈라서다!” [1] file 류호준 2018.04.13 373
666 일상 에세이: “차간(車間) 거리를 확보해야 합니다!” [1] file 류호준 2018.04.09 275
665 일상 에세이: “너희가 호롱불을 아느냐?” [1] file 류호준 2018.04.07 315
664 부활절 에세이: “수요일 즈음 갈릴리에서 그분을 뵈오리라!” [3] file 류호준 2018.04.02 345
663 수난주간 묵상: "40일간 광야에서(3)" file 류호준 2018.03.28 222
662 수난주간 묵상: "40일간 광야에서(2)" file 류호준 2018.03.28 303
» 수난주간 묵상: "40일간 광야에서(1)" file 류호준 2018.03.28 256
660 청어람 강연: "시인과 예언자와 설교자" file 류호준 2018.03.26 289
659 청어람 강연: "예언자들의 노래"중에서 file 류호준 2018.03.25 405
658 청어람 강연: “예언과 역사"(역사의 주권자) file 류호준 2018.03.24 357
657 청어람 강연: "예언서는 이렇게 읽어야 합니다." file 류호준 2018.03.23 216
656 일상 에세이: "너무 어려운 전문용어들" file 류호준 2018.03.15 323
655 “텅 빔과 가득 채움”의 감동적 이야기 file 류호준 2018.03.14 510
654 신앙고백: “하나님, 당신은.....” file 류호준 2018.03.13 129
653 일상 에세이: “집으로....” file 류호준 2018.03.12 328
652 사순절 묵상: “가봐야 알 수 있습니다” file 류호준 2018.03.12 595
651 “고대 근동과 이스라엘 종교” [2] file 류호준 2018.03.08 32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