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ainbow Bible Class

결혼 생활, 그리스도를 통해 서로에게 가는 삶

 

그러므로 사람이 부모를 떠나 그의 아내와 합하여 그 둘이 한 육체가 될지니 이 비밀이 크도다. 나는 그리스도와 교회에 대하여 말하노라

- 5:31, 32

 


말할 것도 없이 좋은 결혼 생활은 모든 행복의 우선 자리를 차지합니다. 가정에서 부부 사이의 관계가 건실하고 제대로 정립되어있어야 그 가정에 진정한 행복이 있습니다. 그러나 남편과 아내의 관계는 생각만큼 그리 간단하지 않습니다. 남편의 역할과 아내의 역할이 무엇입니까? 경제적인 이슈로, 자녀 교육 문제로, 부모를 모시는 문제로, 사소한 일에 대한 성격 차이로, 혹은 가치관과 세계관이 달라서 서로 의견이 충돌할 경우에는 어떻게 해야 합니까? 한쪽이 불륜을 저질렀을 경우에는 어떻게 해야 합니까? 신앙관이 다르거나 혹은 서로 다른 종교를 갖고 있는 경우에는 어떻습니까? 성경은 이와 같은 경우들에 대해 세세한 답을 제공하지 않습니다. 그러나 그리스도인의 결혼이 어떠해야 할 것인지에 대해 가장 크고 중요한 그림을 보여줍니다.


결혼도 구속’(救贖, redeem)되어야 할 영역이며 대상이라는 사실을 잊지 마십시오. 이런 사실을 직시한 바울은 결혼도 그리스도 안에서 회복되어야 함을 강조하고 있습니다. 결혼 생활의 중심에 그리스도가 계셔야 한다는 것입니다. 그리스도를 중심으로 남편과 아내가 서 있어야 합니다. 남편은 그리스도를 통해 아내에게로 가고, 아내도 역시 그리스도를 통해 남편에게 가야 한다는 뜻입니다. 이것이 그리스도 중심의 결혼 생활입니다. 그러므로 결혼 생활에는 언제나 하나님의 구속의 은혜가 필요합니다. 하나님의 은혜가 없는 결혼 생활은 각박한 사막이나 얼어붙은 동토와 같습니다. 남편과 아내 사이에 있었던 소외와 소원(疏遠)의 장벽이 그리스도의 화목하게 하시는 사역을 통해 무너질 것입니다. 그러므로 결혼 생활은 화목케 하시는 그리스도의 은혜로만 풍성해질 수 있습니다.

 

- 류호준,통일의 복음중에서


[네덜란드의 봄 아침]

화란의 아침.jpg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새로운 홈페이지로 이사합니다. 관리자 2020.08.03 2954
공지 류호준 교수가 추천하는 한글 주석 [3] 류호준 2013.03.09 189148
854 묵상을 위한 글: “악마의 화전(和戰) 양면 수작에 넘어가지 마세요!” file 류호준 2015.06.26 1200
853 묵상을 위한 글: “자신이 비틀거리면서 누구를 인도하겠다는 것인가?” file 류호준 2015.06.20 1404
852 묵상을 위한 글: “배반을 끌어안는 승리자” file 류호준 2015.06.13 1236
851 묵상을 위한 글: “참 인간으로 사는 삶의 방식” [1] file 류호준 2015.06.06 1333
850 묵상을 위한 글: “당신의 음악에 맞춰 춤을 출수는 없습니다.” [2] file 류호준 2015.05.30 1495
849 묵상을 위한 글: “능력의 회상자” file 류호준 2015.05.30 1042
848 묵상을 위한 글: “너희를 홀로 두지 않을 것이다.” file 류호준 2015.05.23 1589
847 짧은 글: “슈퍼갑의 악질광기” file 류호준 2015.05.13 1572
846 묵상을 위한 글: “일생을 통해 알아가는 분” file 류호준 2015.05.09 1376
845 일상 에세이: "세 개의 열쇠" file 류호준 2015.05.06 1970
» 묵상을 위한 글: “결혼 생활, 그리스도를 통해 서로에게 가는 삶” [1] file 류호준 2015.05.02 1557
843 묵상을 위한 글: “지극히 현실적인 바보들” [1] file 류호준 2015.04.25 1495
842 묵상을 위한 글: “생명을 사용하는 두 방식” [1] file 류호준 2015.04.18 1555
841 묵상을 위한 글: “우리의 의심보다 강한 하나님의 손” file 류호준 2015.04.11 1511
840 묵상을 위한 글: “부활의 빛을 직접 볼 수는 없습니다.” file 류호준 2015.04.08 1695
839 묵상을 위한 글: “오 주님! 아닙니다. 그들이 아니었습니다.” file 류호준 2015.03.28 1510
838 묵상을 위한 글: “견딤과 구원의 이중주” file 류호준 2015.03.25 1559
837 묵상을 위한 글: “순종과 믿음의 이중주” file 류호준 2015.03.20 1574
836 짧은 글 모음: daniel’s punch lines – 91 류호준 2015.03.02 2047
835 짧은 글 모음: daniel’s punch lines – 90 file 류호준 2015.03.01 227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