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ainbow Bible Class

“잘못된 선택으로 생긴 상흔(傷痕)들이 가리키는 것”

 

“그 날에 이스라엘의 남은 자와 야곱 족속의 피난한 자들이 다시는 자기를 친 자를 의지하지 아니하고 이스라엘의 거룩하신 이 여호와를 진실하게 의지하리니” - 사 10:20

 

*****

 

하나님을 신뢰하지 않는 사람은 자신이 인생의 주인이라고 생각하는 사람입니다. 하지만 자신의 지혜와 재능과 힘으로 자신의 인생을 운전해나가겠다는 것이 불신앙의 본질입니다. 하나님은 그런 사람을 세차게 내리치십니다. 그러나 하나님의 채찍을 맞는 것이 항상 나쁜 일은 아닙니다. 어떻게 보면 하나님께 맞는 사람은 하나님의 특별한 사랑을 받는 사람이기 때문입니다. 그들은 아주 비싼 수업료를 내고 하나님의 은혜를 배웁니다. 성경은 이런 사람들을 가리켜 “남은 자”라고 합니다. 아니, “남겨진 자”라고 부르는 것이 더 좋습니다. 상수리나무가 베임을 당해도 그 그루터기는 남아 있듯이, 그들은 하나님이 내리시는 심판의 불길 가운데서 은혜로 살아남은 자들입니다. 그들은 고난의 풀무를 지나면서 정련된 순금처럼 새로워지게 됩니다.

 

누가 정련된 순금 같은 사람들입니까? 마음을 다하고 성품을 다하고 뜻을 다하고 힘을 다하여 하나님 한 분만을 의지하고 사랑하고 따르는 사람들입니다. 그들은 더 이상 세상의 권력이나 연줄이나 재물이나 그 외 다른 인간적인 것을 의지하지 않는 자들입니다. 사실 우리가 의지하고 기대하는 다른 모든 것은 우리를 구원해주는 것 같다가도 오히려 우리의 삶을 얽어매는 올무가 되기 쉽습니다. 유다가 의지했던 아시리아가 결국 그들을 치는 압제자가 된 것과 같은 이치입니다. 이 세상이 구원의 줄이라고 내미는 모든 인간적인 줄은 다 썩은 새끼줄입니다. 그 썩은 줄을 잡았다가는 언젠가 날개 없이 추락하게 될 것입니다. 자신이 진정 의지하고 기대는 것들이 무엇인지 생각해보고 돌이켜 오직 하나님만 의지하십시오.

 

류호준, 「이사야서 Ⅰ:예언서의 왕자」중에서

 

[“가을”,  이계자]

가을.jpg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새로운 홈페이지로 이사합니다. 관리자 2020.08.03 2522
공지 류호준 교수가 추천하는 한글 주석 [3] 류호준 2013.03.09 186541
934 묵상을 위한 글: “지극히 현실적인 바보들” file 류호준 2017.01.14 339
933 묵상을 위한 글: “거룩한 예배를 위한 정의로운 삶” file 류호준 2017.01.07 398
932 묵상을 위한 글: “둘 중에 하나를 선택하라” file 류호준 2016.12.31 496
931 묵상을 위한 글: “아무도 걷지 않는 길” file 류호준 2016.12.24 576
930 묵상을 위한 글: “파도가 아니라 해류가 결정한다.” file 류호준 2016.12.17 394
929 묵상을 위한 글: “기다리는 이들의 복” file 류호준 2016.12.11 318
928 묵상을 위한 글: “평화로 들어가는 유일한 문” file 류호준 2016.12.03 444
927 묵상을 위한 글: “고백과 경험의 간극에서” file 류호준 2016.11.28 285
926 묵상을 위한 글: “인생의 삼각 사이클” file 류호준 2016.11.19 483
925 묵상을 위한 글: “기도, 나를 그분께 맞추는 것” file 류호준 2016.11.12 520
924 묵상을 위한 글: “내가 하는, 나에 의한, 그리고 나를 위한” file 류호준 2016.10.29 457
923 묵상을 위한 글: “이념이 아니라 진리를 따르게 하기 위해” file 류호준 2016.10.22 347
922 묵상을 위한 글: “약속은 반드시 어떤 결과를 가져온다.” file 류호준 2016.10.16 404
921 묵상을 위한 글: “구원처럼 신앙도 선물입니다.” file 류호준 2016.10.08 373
» 묵상을 위한 글: “잘못된 선택으로 생긴 상흔(傷痕)들이 가리키는 것” file 류호준 2016.10.02 363
919 묵상을 위한 글: “우리와 우리의 것들을 흔들어놓으심” file 류호준 2016.09.24 425
918 묵상을 위한 글: “이 세상이 감당치 못하는 사람들” file 류호준 2016.09.03 1025
917 묵상을 위한 글: “하나님을 두려워할 때만 진리가 유지됩니다.” file 류호준 2016.08.27 379
916 묵상을 위한 글: “주님을 저버리지 않게 하소서” file 류호준 2016.08.13 404
915 묵상을 위한 글: “영적 전쟁의 유일한 무기” file 류호준 2016.08.07 47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