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ainbow Bible Class

헨리 스톱의 생각들 (3)

2007.05.09 20:13

류호준 조회 수:9009

[16] It Is the faith of the Christian that in the miraculous birth, the atoning death, and the bodily resurrection of the man Christ Jesus, in essense one with God, the destiny of man and cosmos is ineluctably involved.
인간의 미래, 우주의 종국은 “예수 그리스도라 불리는 분의 출생은 기적이었다”, “그분의 죽음은 인간의 죄 값을 지불하기 위한 대속적인 죽음이었다”, “그분이 죽은 자 가운데서 다시 살아나신 것은 육체의 부활이었다”, “그분은 본질에 있어서 하나님과 하나이시며 동등하시다” 등과 같은 내용들과 불가분하게 관련되어 있다. 이것이 기독교 신앙이다.

[17] The mission of the church is to represent on earth the reality and promise of Christ's kingdom. In pursuit of
this end the church reaches out with the Gospel to the unsaved, nurtures in the faith those embraced within its
fellowship, and involves these in a beneficent engagement with the world.
교회의 사명은 이 세상에서 그리스도의 왕국의 실체와 약속을 제시하고 대표하는 것이다. 이 목적을 추구하기 위해 교회는 복음을 들고 구원받지 못한 사람들을 향해 가고, 복음을 받아들인 사람들을 교제 안으로 받아들여 양육하고, 이렇게 함으로써 세상과 유익이 되는 깊은 관련을 맺게 된다.  

[18] Although God did create something (Light? Energy?) by direct fiat, it is permissible to suppose that other
things came into being in the course of time through the divinely controlled unfolding of increated potentialities.
하나님께서는 직접적 명령으로 그 무엇인가(빛? 에너지?)를 창조하셨다. 그렇지만 그밖에 나머지 다른 모든 것들은 이미 창조된 가능성들이 하나님의 통제를 받으면서 점차적으로 전개되어가면서 시간의 과정 안에서 존재하게 되었다고 생각할 수 있다.

[19] Sin is the root cause of all the evil in the world.
죄는 이 세상의 모든 악의 뿌리가 되는 원인(根源)이다.

[20] God did not, and does not, intend or decree that man should sin.
하나님은 인간이 죄를 짓도록 의도하시지도 않으셨고 그렇게 작정해 놓지도 않으셨다. 이것은 지금도 그러하시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새로운 홈페이지로 이사합니다. 관리자 2020.08.03 2852
공지 류호준 교수가 추천하는 한글 주석 [3] 류호준 2013.03.09 188532
934 헨리 스톱의 생각들 (6) [4] 류호준 2007.11.10 9259
933 이삭의 희생 류호준 2006.10.29 9234
932 신간소개: 류호준,『일상 신학 사전』 [3] file 류호준 2013.08.13 9225
931 [re] 창세기 1장 1절과 2절사이의 간격? 류호준 2005.11.23 9224
930 신학 노트: "우리 할아버지 이름이 헷갈려서, 이거 원 참!" [1] 류호준 2009.05.02 9190
929 묵상을 위한 글: “도덕적 순종, 주님을 아는 지식” 류호준 2011.01.09 9185
928 [re] 언약궤의 행방? 류호준 2005.12.14 9179
927 [re] 칼빈, 하지, 베버.... 등 류호준 2005.12.16 9168
926 묵상을 위한 글: "상상할 수 없는 일" 류호준 2009.06.30 9100
925 묵상을 위한 글: “반석을 붙잡는 닻” 류호준 2012.10.27 9087
924 희년(禧年) 류호정 2005.11.16 9045
923 성경배경에 대한 책을 알고 싶습니다 차승훈 2005.12.16 9040
922 헨리 스톱의 생각들(2) [4] 류호준 2007.04.21 9022
921 그림 감상: "한 아버지와 두 아들" file 류호준 2010.08.23 9016
» 헨리 스톱의 생각들 (3) [2] 류호준 2007.05.09 9009
919 [re] 칠십인경 류호준 2006.01.26 8981
918 하나님 앞의 욥 류호정 2005.11.16 8895
917 부활절 묵상: “너희보다 먼저 갈릴리로 가시나니” 류호준 2010.03.22 8875
916 아브라함 카이퍼와 설교에 관한 일화 [1] 류호준 2006.01.26 8873
915 해체주의가 무엇입니까? 작은이 2005.12.14 88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