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ainbow Bible Class

“정직하지 못한 의심”

 

 

‘정직하지 못한 의심’을 조심해야 합니다. ‘부정직한 의심’이라뇨? 그게 무엇입니까? 도피하려는 형태의 의심입니다. 어떤 일에서 발을 빼거나 뒤로 물러나기 위해서 하는 의심입니다. 예를 들어, 백여 명의 사람이 어떤 가치 있는 일을 하기로 했다고 합시다. 그런데 그 일에 참여하려면 시간과 물질로 헌신해야 합니다. 곰곰이 생각해보니 자기에게 여러모로 불편하고 희생을 요구하는 것 같습니다. 그 일에서 발을 빼고 싶은데, 그러자니 속이 보입니다.

 

그럴 때 이 사람이 발을 빼는 방법 중 하나가 바로 공동체가 하려는 일에 대해 회의를 품는 것입니다. “그 일은 이러저러 해서 이루어질 수 없습니다. 우리가 들이는 노력에 비하면 별로 건질 것이 없습니다. 별로 가치 있는 일이 아닙니다.” 이렇게 의심하거나 부정적인 이유는 자기가 감당해야 하는 짐을 지고 싶지 않기 때문입니다. 신앙적인 언어로 말하자면 ‘제자도의 비용’(cost of discipleship)을 두려워하기 때문입니다. 예수님을 따르는 데 지불해야 하는 비용을 두려워하기 때문입니다. 이것이 바로 부정직한 의심입니다. 손과 발을 담그지는 않으면서, 말로만 논쟁하고 이론만 앞세우는 경우입니다. 헌신을 두려워하는 의심입니다.

 

- 류호준, 「생명의 복음」에서

Grand Teton National Park, WY.

Grand Teton National Park..jpg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새로운 홈페이지로 이사합니다. 관리자 2020.08.03 5199
공지 류호준 교수가 추천하는 한글 주석 [3] 류호준 2013.03.09 194106
974 묵상을 위한 글: “은혜만이 우리의 미래입니다.” file 류호준 2017.10.29 570
973 묵상을 위한 글 “고백과 경험의 간극 가운데에서”: file 류호준 2017.10.07 427
972 묵상을 위한 글: “복음, 생명과 죽음에 관한 서술” file 류호준 2017.09.30 405
971 묵상을 위한 글: “이스라엘의 충만한 범죄” file 류호준 2017.09.16 390
970 묵상을 위한 글: “은혜의 수여” file 류호준 2017.09.09 437
969 묵상을 위한 글: “그리스도를 본받아 – 온유” file 류호준 2017.09.02 603
968 묵상을 위한 글: “지혜, 분명하게 봄.” file 류호준 2017.08.31 339
967 묵상을 위한 글: “하나님 나라의 도덕적 출발점” file 류호준 2017.08.26 298
966 묵상을 위한 글: “성전을 깨끗하게 지키십시오!” file 류호준 2017.08.19 306
965 묵상을 위한 글: “영적 군사의 공격 무기” file 류호준 2017.08.16 317
964 묵상을 위한 글: "우리를 악에서 구원하소서” file 류호준 2017.08.05 349
963 묵상을 위한 글: “입영하지 않는 병사들” file 류호준 2017.07.29 315
962 묵상을 위한 글: “한 분의 통치자, 하나의 사회” file 류호준 2017.07.23 2687
961 묵상을 위한 글: “하나님의 웃음에 동참한 사람들” file 류호준 2017.07.19 352
960 묵성을 위한 글: “‘존재’(being)와 ‘삶’(living)의 균형 잡기” file 류호준 2017.07.19 401
959 묵상을 위한 글: “‘원하는 것’이 아니라 ‘필요한 것’을 아는 사람” file 류호준 2017.07.19 324
958 묵상을 위한 글: “사랑하는 것보다 이기는 게 중요하십니까?” file 류호준 2017.06.24 413
» 묵상을 위한 글: “정직하지 못한 의심” file 류호준 2017.06.19 298
956 묵상을 위한 글: “삼위일체 하나님의 사역” file 류호준 2017.06.10 424
955 묵상을 위한 글: “너희를 홀로 두지 않을 것이다.” file 류호준 2017.06.05 37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