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ainbow Bible Class

누룩을 꿈꾸며....

2011.01.01 11:15

토담 조회 수:9278

샬롬!

수업시간에 샬롬의 의미에 대해 감격했던 시간이 있었습니다. 참으로 좋은 인사이며 위로와 희망과 평안을 주는 샬롬입니다.

 

가끔씩 올라오는 목사님의 사진 그리고 폐부 깊숙한 곳을 찌르는 글들을 보면서 흐르는 시간의  흔적을 보게 됩니다. 그리고

더 낮아지게 만들고, 닮아가고 싶어지게 하고, 세월을 아끼도록 권면해 주셔서 감사드립니다.

 

전남 장성의 한적한 시골에서 지금도 여전히 말씀사역과 함께 황토집짓기를 계속하고 있습니다.  늘 흙먼지임을 뼈저리게 새기면서 말입니다. 주님이 손 놓아버리시면 아무것도 아니기에 늘 주님만을 의지할 수 밖에 없습니다.  주님의 생명, 누룩과 같은 존재로 한  평생을 살기로 늘 결정하지만 때로는 뒤로 물러설 때도 있지만 그렇게 살아보려고 하렵니다.

 

집짓기 일로 조그마한 일을 시작했습니다. 미션빌더스선교회를 세 사람이서 만들어서 첫 걸음으로 작년 8월 북인도 시골에 있는 기독학교에 작은 봉사를 하게 되었습니다. 금년에는 남아공에서 포도농장에서 사역하시는 선교사님을 섬길 계획입니다. 선교지에서 원하는 곳에 조건없는 연합으로 섬길 계획입니다.

 

목사님, 새해에도 강건하시기를 기도합니다.

장성에서 서문원목사 드림.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류호준 교수의 무지개성서교실이 http://www.rbc2020.kr 로 리뉴얼하여 이전합니다. 류호준 2020.08.24 1262
1203 마이클 고힌 박사 내방 file 류호준 2008.05.23 9437
1202 존경하는 교수님께 올립니다. [1] 임삼규 2010.12.13 9392
1201 학교를 다니면서 언제나 지연화 2005.11.22 9381
1200 솨마르,샬롬*^^* [2] 순종 2010.12.19 9358
1199 장미 [2] 장미 2010.04.12 9355
1198 새해를 맞이하며 [1] 디모데 2010.12.31 9326
1197 "그러한" 분이시기에... [2] 김영희 2010.12.30 9311
1196 그리스도의 향기가 은은한 무지개의 삶 [2] 나그네 2010.04.11 9295
» 누룩을 꿈꾸며.... [2] 토담 2011.01.01 9278
1194 큰 나무 아래 있다가 온것같대요^^ [2] qoheleth 2010.05.20 9260
1193 씁쓸한 현실: "스타벅스 교회와 다방교회" file 류호준 2010.12.07 9227
1192 온유함과 예수님의 친절한 향기를 지니신 존경하옵는 은사님께 [1] file 멋과춤 2010.12.19 9225
1191 책소개: 게르하르트 마이어의『성경해석학』 file 류호준 2014.09.28 9221
1190 부고: 최의원 박사(1924-2010, 향년 86세) 소천 [1] file 류호준 2010.07.25 9197
1189 류교수님의 하나님 사랑과 .. 김문배 2005.11.22 9197
1188 새해가 밝았습니다. [1] 서동진 2011.01.01 9150
1187 네이버가 이곳으로 달려가라고 선포하네요. [1] 장창영 2010.05.15 9144
1186 clean joke (사오정의 면접) -퍼온 글 [1] 이영옥 2007.10.13 9134
1185 그 사람...."*^^*" [1] 배신정 2006.04.27 9077
1184 지금...그대는 무엇을 하는가!! [1] 김영희 2010.12.21 907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