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ainbow Bible Class

시편 1 장

2007.03.07 21:46

류호준 조회 수:23274

                                                                    시편 1장
                                                        - 유진 피터슨 스타일의 시편 -

하나님은 당신이 이렇게 되기를 간절히 바란다오.
       '죄-까페'에 얼씬거리지도 말고
       '막다른 골목'으로 가지도 말고
       '잘난체-대학'에 가지도 말라.

그 대신 하나님의 말씀에 흥분하고
밤낮으로 성경을 차근차근 씹어 먹으시오.
당신은 에덴에 옮겨심은 나무라오.
매달마다 신선한 과일을 맺을 것이오.
잎새 하나 떨어지지 않고
항상 무성할 것이오.

당신은 전혀 악한 사람과 같지 않을 것이오.
그들은 바람에 날리는 먼지와 티끌이며,
법정에서 변호해줄 사람이 없는 사람이요,
결백한 사람들과는 전혀 맞지 않는 무리들이오.

하나님은 당신이 가야할 길을 그려주실 것이오
그러나 그들이 가는 길은 '미끄럼-길이라오.

 

 

 

- 류호준 번역 -

 

행복한 사람은

        나쁜 사람의 꼬임에 따라가지 않는 사람입니다.

        죄인들이 가는 길에 함께 서지 않는 사람입니다.

        빈정대는 사람들과 함께 자리에 앉지 않는 사람들입니다.

 

그들은 여호와의 가르침을 즐거워하고 깊이 생각합니다.

        그들은 마치 시냇가에 옮겨 심은 나무와 같습니다.

계절을 따라 열매를 맺고 그 잎새가 시들지 않는 나무와 같습니다.

        그러므로 그가 하는 일마다 다 잘 될 것입니다.

 

나쁜 사람들은 그렇지가 않습니다.

        그들은 마치 바람에 쉽게 날아가는 겨와 같습니다.

그러므로 나쁜 사람들은 하나님께서 내리시는 벌을 견뎌 낼 수가 없을 것입니다.

        죄인들은 착한 사람들과 함께 있을 수 없습니다.

착한 사람들이 가는 길은 여호와께서 보살펴 주시지만

        악한 사람들이 가는 길은 결국 망할 것입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희소식] 히브리어 성경 원어 낭독 싸이트! [2] 류호준 2011.09.30 25813
11 시편 19장: “마음으로 읽는 시편 19편”(변상봉) [1] file 류호준 2018.04.21 590
10 시 130장("깊음에서") [3] file 류호준 2014.03.21 11863
9 시편 138장 류호준 2013.12.01 7723
8 시편 1장 [1] file 류호준 2013.05.22 10336
7 시편 3장 류호준 2013.05.22 7378
6 시편 82장 류호준 2013.05.22 7446
5 시편 30장 류호준 2013.05.09 7879
4 시편 150장 [2] 류호준 2007.04.24 40727
3 시편 13장 [3] 류호준 2007.04.11 30339
2 시편 2 장 류호준 2007.03.07 21922
» 시편 1 장 류호준 2007.03.07 2327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