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ainbow Bible Class

내 몫의 날들을 세는 지혜”(1)

 

우리는 자신의 인생을 측정(測定)할 줄 알아야 합니다. 하나님의 영원성에 대비해 재야 할 뿐만 아니라, 하나님의 거룩한 분노에 대비해 우리의 인생을 재야합니다. 우리가 그렇게 할 때, 시인과 함께, 그처럼 부르짖지 않을 수 없습니다.

 

           주의 분노가 발산하는 능력을 누가 알 수 있겠으며,

           주의 진노가 가져올 두려움을 누가 알 수 있겠습니까?

           우리에게 우리의 날 계수(計數)함을 가르쳐 주셔서

           우리로 하여금 지혜의 마음을 얻게 해 주십시오

                                                               - 90:11~12

 

우리는 우리의 날수를 세어야 합니다. 그러나 대부분의 사람들은 마치 영원히 살 것인 양 살아갑니다. 그들은 하나님의 분노가 존재하지 않는 것처럼 살고 있습니다.


시인은 우리에게 진지하고 심각하게 요구합니다. 우리의 날들을 세라고 말입니다. 그리고 하나님께서 우리의 날을 어떻게 세는지, 그 방법을 가르쳐 달라고 기도합니다. 하나님께서는 각 사람에게 일정한 날을 분배하시므로 우리에게는 할당된 날이 있기 때문입니다.


다시 말씀드립니다. 우리 각 사람들에게는 얼마간의 날이 목(quota)으로 할당되었습니다. 그리고 지혜란 이렇게 할당된 몫을 겸허감사로 받아들이는 마음입니다.

 

류호준,우리의 기도가 천상의 노래가 되어에서


[Vermont의 깊은 가을]

vermont.jpg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류호준 교수가 추천하는 한글 주석 [3] 류호준 2013.03.09 98400
879 묵상을 위한 글: “정의와 평화가 포옹할 때까지” file 류호준 2015.12.05 644
878 묵상을 위한 글: “박제(剝製) 기독교” file 류호준 2015.11.28 636
877 묵상을 위한 글: “기필코 그것들을 다시 사용할 것이다.” file 류호준 2015.11.21 788
876 묵상을 위한 글: “선물을 받는 용기” file 류호준 2015.11.16 839
875 묵상을 위한 글: “내 몫의 날들을 세는 지혜”(2) file 류호준 2015.11.07 934
» 묵상을 위한 글: “내 몫의 날들을 세는 지혜”(1) file 류호준 2015.10.31 660
873 묵상을 위한 글: “지속 불가능한 사회 증상들” file 류호준 2015.10.24 657
872 묵상을 위한 글: “다윗이 왕일 수 있었던 이유” file 류호준 2015.10.17 723
871 묵상을 위한 글: “모든 사람의 내면에선 부패하는 시신의 악취가 난다” file 류호준 2015.10.10 901
870 묵상을 위한 글: “참된 예배는 ‘좋은’ 일입니다.” file 류호준 2015.10.04 806
869 묵상을 위한 글: “홀로 걸어가는 길이 아닙니다.” file 류호준 2015.09.27 881
868 묵상을 위한 글: “삶의 목적이 부여하는 자의식(自意識)” file 류호준 2015.09.20 985
867 묵상을 위한 글: “로마제국의 평화인가 그리스도 왕국의 평화인가” file 류호준 2015.09.13 1020
866 묵상을 위한 글: “관용할 수 없는 관용주의” file 류호준 2015.09.13 785
865 묵상을 위한 글: “빛을 본 적이 없어서 어둠이 무엇인지 모른다.” file 류호준 2015.09.07 1043
864 묵상을 위한 글: “의로움은 은혜로움이다.” file 류호준 2015.08.30 1072
863 묵상을 위한 글: “그리스도를 본받아–하나가 됨” file 류호준 2015.08.22 816
862 묵상을 위한 글: “그리스도를 본받아–오래 참음” file 류호준 2015.08.16 956
861 묵상을 위한 글: “그리스도를 본받아 - 받아들임” file 류호준 2015.08.08 996
860 묵상을 위한 글: “그리스도를 본받아 - 겸손” file 류호준 2015.08.03 102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