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ainbow Bible Class

모든 사람의 내면에선 부패하는 시신의 악취가 난다

 

그 때에 너희는 그 가운데서 행하여 이 세상 풍조를 따르고……

- 2:2

 

현대인들은 인간 존재에 대해 매우 긍정적으로 평가합니다. 가능성이 많은 존재이기 때문에, 교육을 통해 그 가능성을 잘 계발한다면 매우 좋은 결과를 낼 수 있다는 것입니다. 또한 사람은 본래 선한 존재이기 때문에, 그들에게는 서로 공존할 수 있게 하는 최소한의 상식이 있고, 공정하고 좋은 세상을 창조할 능력이 있다고 믿습니다. 이런 예는 긍정적 사고방식에서도 찾아볼 수 있습니다. 세상살이는 마음먹기 나름이라는 것입니다. 긍정적인 마음을 갖고 나는 할 수 있다!”라고 생각하면, 못할 일이 없고 못 이룰 성취도 없다고 말합니다. 이처럼 인간의 가능성에 대해 긍정적으로 생각합니다. 그리고 이런 생각은 인간이 본래 선하다는 생각에서 기인합니다.


그러나 성경은 인간에 대해 평가할 때 상당히 부정적이고 암울합니다. 인간은 본질적으로 착하지도 선하지도 않다고 합니다. 우리는 지속적으로 죄악에 물들어 있는 존재이고, 본성상 죄로 인해서 죽은 자들이라는 것입니다. 죄에 대해서 꼼짝 못하는 존재인 것입니다. 죄로 기울어지는 경향성이 있는 존재입니다. 이런 뜻에서 바울은 우리가 허물과 죄로 죽었다고 말합니다. 말하자면, 걸어 다니는 시체들과 같다는 것입니다. 모든 사람의 내면을 샅샅이 뒤져보면 견디기 힘든 부패한 냄새가 난다는 말입니다.


예수님을 만나기 전까지 우리는 이 세상의 방식들과 가치관들의 둘레를 돌며 춤을 추는 자들입니다. 사도 바울이 말하고자 하는 바는 이런 것입니다. 즉 하나님의 구출을 받기 전까지, 우리는 이 세상의 가치관과 세속적인 원리에 따라 이리저리 휩쓸려 다니던 사람들입니다. 이렇게 우리는 하나님의 진노의 대상이 되었습니다.

 

류호준,통일의 복음중에서


[미시간주(Upper Peninsula)의 Tahquamenon Falls의 가을 아침]

Magical Autumn Morning at Tahquamenon Falls.jpg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류호준 교수가 추천하는 한글 주석 [3] 류호준 2013.03.09 98706
879 묵상을 위한 글: “정의와 평화가 포옹할 때까지” file 류호준 2015.12.05 644
878 묵상을 위한 글: “박제(剝製) 기독교” file 류호준 2015.11.28 636
877 묵상을 위한 글: “기필코 그것들을 다시 사용할 것이다.” file 류호준 2015.11.21 789
876 묵상을 위한 글: “선물을 받는 용기” file 류호준 2015.11.16 839
875 묵상을 위한 글: “내 몫의 날들을 세는 지혜”(2) file 류호준 2015.11.07 934
874 묵상을 위한 글: “내 몫의 날들을 세는 지혜”(1) file 류호준 2015.10.31 660
873 묵상을 위한 글: “지속 불가능한 사회 증상들” file 류호준 2015.10.24 657
872 묵상을 위한 글: “다윗이 왕일 수 있었던 이유” file 류호준 2015.10.17 724
» 묵상을 위한 글: “모든 사람의 내면에선 부패하는 시신의 악취가 난다” file 류호준 2015.10.10 903
870 묵상을 위한 글: “참된 예배는 ‘좋은’ 일입니다.” file 류호준 2015.10.04 806
869 묵상을 위한 글: “홀로 걸어가는 길이 아닙니다.” file 류호준 2015.09.27 881
868 묵상을 위한 글: “삶의 목적이 부여하는 자의식(自意識)” file 류호준 2015.09.20 985
867 묵상을 위한 글: “로마제국의 평화인가 그리스도 왕국의 평화인가” file 류호준 2015.09.13 1020
866 묵상을 위한 글: “관용할 수 없는 관용주의” file 류호준 2015.09.13 785
865 묵상을 위한 글: “빛을 본 적이 없어서 어둠이 무엇인지 모른다.” file 류호준 2015.09.07 1043
864 묵상을 위한 글: “의로움은 은혜로움이다.” file 류호준 2015.08.30 1072
863 묵상을 위한 글: “그리스도를 본받아–하나가 됨” file 류호준 2015.08.22 816
862 묵상을 위한 글: “그리스도를 본받아–오래 참음” file 류호준 2015.08.16 956
861 묵상을 위한 글: “그리스도를 본받아 - 받아들임” file 류호준 2015.08.08 996
860 묵상을 위한 글: “그리스도를 본받아 - 겸손” file 류호준 2015.08.03 102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