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ainbow Bible Class

묵상을 위한 글: "죄"

2019.09.12 16:51

류호준 조회 수:579

 

고구마 줄기를 들쳐보면 밭고랑 이쪽에서 저쪽 끝까지 이어져있습니다. 죄도 이와 같습니다. 개별적 죄란 없습니다. 독자적 죄는 없습니다. 홀로 춤추는 죄는 없습니다.

 

죄는 “덩굴”로, “송이”로, “다발”로, “묶음”으로 옵니다. 한 가지 죄는 다른 죄를 연쇄적으로 촉발시킵니다. 한 가지 죄의 방아쇠를 당기면 다른 죄들이 연속적으로 발사됩니다.

 

죄를 가볍게 여기지 마십시오. 죄의 무게감과 파괴력을 아는 자만이 값비싼 은혜의 심연에 소스라칠 것입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새로운 홈페이지로 이사합니다. 관리자 2020.08.03 6635
공지 류호준 교수가 추천하는 한글 주석 [3] 류호준 2013.03.09 195772
34 묵상을 위한 글: "그러나 지금은 어떠한가?” 류호준 2017.12.13 423
33 묵상을 위한 글: “기적은 언제나 있다!” file 류호준 2017.12.16 593
32 묵상을 위한 글: “복음의 비밀을 여는 열쇠” file 류호준 2017.12.23 587
31 묵상을 위한 글: “그리스도를 본받아…” 류호준 2017.12.30 596
30 묵상을 위한 글: “그리스도인의 삶에 대한 두 가지 모델 (1)” file 류호준 2018.01.13 758
29 묵상을 위한 글: “그분은 그대들처럼 대충대충 하지 않는다.” file 류호준 2018.01.20 717
28 묵상을 위한 글: “오랜 고통 중에 생각해야 하는 것” file 류호준 2018.02.10 719
27 묵상을 위한 글: “뒤돌아서 바라보니” file 류호준 2018.02.22 774
26 묵상을 위한 글: “죄된 성품(sinful nature)을 변화시키는 첫 걸음” file 류호준 2018.03.10 830
25 묵상을 위한 글: “찬양은 예배의 전채(前菜, appetizer)가 아니다” file 류호준 2018.03.17 844
24 묵상을 위한 글: “더 이상 삶의 문을 닫아 놓지 마세요” [1] file 류호준 2018.04.14 1019
23 묵상을 위한 글: “선민(選民)이 아니라 선민(善民)이 되리라” [1] file 류호준 2018.05.26 560
22 묵상을 위한 글: “은혜가 준비되기 전까지 아무것도 시작할 수 없다.” [1] file 류호준 2018.06.03 656
21 묵상을 위한 글: “기도와 주문” [1] file 류호준 2018.06.19 781
20 묵상을 위한 글: “사역자들에게 주는 권고” [1] file 류호준 2018.06.30 1349
19 묵상을 위한 글: "잠시라도" file 류호준 2018.07.06 1796
18 묵상을 위한 글: “그분의 약속에는 부도(不渡)가 없다.” [1] file 류호준 2018.07.07 1302
17 묵상을 위한 글: “일상성 속에 드리워진 하나님의 손길” file 류호준 2018.07.30 2493
16 묵상을 위한 글: "괜찮은 죄인"과 "몹쓸 죄인" file 류호준 2018.10.06 1536
» 묵상을 위한 글: "죄" 류호준 2019.09.12 57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