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ainbow Bible Class

“오랜 고통 중에 생각해야 하는 것”

 

히브리서 저자는 믿음의 경주를 하는데 있어서 인내하고 달리라고 우리에게 권고합니다. 인내(忍耐)란 참고 견디는 것입니다. 아니 적극적으로 고통에 참여하는 것입니다. 인내란 ‘오랜 고통’(long suffering)이란 뜻을 지닙니다. 그러나 참는 것은 비굴해지거나 비겁해지는 것과는 다릅니다. 참는다는 것은 견디어 낸다는 것입니다: 우리에게 뚜렷한 삶의 목적과 생의 목표가 있기에, 아니 우리의 생이 이 세상으로만 끝나는 것이 아니라 영원히 계속된다는 소망이 있기에, 신앙의 경주자들은 현재 당하는 모든 유혹과 난관을 견디어내는 것입니다. 인내란 오랫동안 고통 하는 것입니다. 다시 말해 달리는 사람은 달리기를 끝마칠 때까지 오랫동안 고통을 당한다는 말입니다. 오르막길, 내리막길을 한결같이 달려야 하는 지속적인 인내가 요구되는 것이 믿음이기도 합니다.

 

바로 여기에 신앙상의 환난과 역경의 깊은 뜻이 숨어 있습니다. 히브리서 저자는 잠언으로부터 한 구절을 인용하면서, 믿음의 길을 달리다가 당하는 모든 환난과 역경을 깊이 묵상하면서 하나님의 뜻을 생각하라고 권고하고 있습니다(12:5~13).

 

“주께서 그 사랑하시는 자를 징계하시고

그의 받으시는 아들마다 채찍질하심이라”(잠 3:11~12)

 

하나님은 우리를 자기의 ‘아들’(자녀)이라고 부르신 일이 있습니다. 이제 하나님의 아들로서 예수께서 당하신 십자가의 고난이 결국 그분을 하늘 보좌에 앉게 하신 것같이, 하나님의 자녀들인 우리에게 찾아오는 신앙상의 고난과 환난은 우리로 하여금 하나님과 올바른 관계를 갖게 하며(의로움), 이러한 올바른 관계 속에 들어감으로써 진정한 평화를 얻게 될 것입니다. 고된 훈련과 채찍을 통하여 우리는 의와 평강을 추수하게 되는 것입니다(12:11). 하나님의 자녀는 하나님의 훈련의 채찍을 통하여 하나님을 진정으로 경외하게 된다는 사실입니다.

 

“주께서 그 사랑하시는 자를 징계하시고 그의 받으시는 아들마다 채찍질하심이라”(잠 3:11~12)

 

- 류호준,「우리와 같은 그분이 있기에」중에서

 

Winter Trip to Light House at Grand Haven

grand haven, mi.jpg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류호준 교수가 추천하는 한글 주석 [3] 류호준 2013.03.09 57185
991 묵상을 위한 글: “더 이상 삶의 문을 닫아 놓지 마세요” [1] file 류호준 2018.04.14 120
990 묵상을 위한 글: “찬양은 예배의 전채(前菜, appetizer)가 아니다” file 류호준 2018.03.17 185
989 묵상을 위한 글: “죄된 성품(sinful nature)을 변화시키는 첫 걸음” file 류호준 2018.03.10 189
988 묵상을 위한 글: “뒤돌아서 바라보니” file 류호준 2018.02.22 339
» 묵상을 위한 글: “오랜 고통 중에 생각해야 하는 것” file 류호준 2018.02.10 264
986 묵상을 위한 글: “그분은 그대들처럼 대충대충 하지 않는다.” file 류호준 2018.01.20 375
985 묵상을 위한 글: “그리스도인의 삶에 대한 두 가지 모델 (1)” file 류호준 2018.01.13 344
984 묵상을 위한 글: “그리스도를 본받아…” 류호준 2017.12.30 256
983 묵상을 위한 글: “복음의 비밀을 여는 열쇠” file 류호준 2017.12.23 230
982 묵상을 위한 글: “기적은 언제나 있다!” file 류호준 2017.12.16 215
981 묵상을 위한 글: "그러나 지금은 어떠한가?” 류호준 2017.12.13 144
980 묵상을 위한 글: “잔을 들고서 ” 류호준 2017.12.02 190
979 묵상을 위한 글: “너희가 내 가르침에 붙어 있으면…” file 류호준 2017.11.25 251
978 묵상을 위한 글: "밀어내기" file 류호준 2017.11.20 380
977 묵상을 위한 글: “감사를 통해 모든 환경을 하나님께 드리십시오” file 류호준 2017.11.18 225
976 묵상을 위한 글: “개별화된 사랑” file 류호준 2017.11.11 276
975 묵상을 위한 글: “지극히 현실적인 바보들” file 류호준 2017.11.05 254
974 묵상을 위한 글: “은혜만이 우리의 미래입니다.” file 류호준 2017.10.29 340
973 묵상을 위한 글 “고백과 경험의 간극 가운데에서”: file 류호준 2017.10.07 292
972 묵상을 위한 글: “복음, 생명과 죽음에 관한 서술” file 류호준 2017.09.30 23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