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ainbow Bible Class

“복음의 비밀을 여는 열쇠”

 

“요한이 대답하되 나는 물로 세례를 베풀거니와

너희 가운데 너희가 알지 못하는 한 사람이 섰으니” - 요 1:26

 

 

요한복음의 첫 장을 열어보면, 우리가 너무 친숙해서 잘 알고 있다고 생각한 것이 철저하게 부정됩니다. 성탄절에 대한 우리의 ‘친숙함’이 산산조각이 나는 것입니다. 요한복음의 첫 장은 우리에게 말합니다. “예수님에 대해 우리가 너무도 잘 알고 있다고 생각했던 것은 존재하지 않는다.” “이 세상은 그분을 알지 못했다.” “그분이 자기 땅에 오셨지만, 그분의 백성은 그분을 받아들이지 않았다.” “당신들은 스스로 그리스도에 대해 잘 알고 있다고 생각하겠지만, 그것은 속고 있는 것이다.” “당신들은 예수님에 대해 전혀 모른다!” 그리고 세례자 요한은 “당신들은 알지 못하는 한 사람이 당신들 가운데 서 있다”(26절)고 말합니다. 이것은 동시에 우리에게도 하는 말입니다.

 

예수님의 이야기는 처음부터 마지막까지 ‘낯선 어떤 한 사람’, ‘사람들이 알아보지 못하는 어떤 한 사람’에 관한 이야기라 할 수 있습니다. 그분이 세상에 계셨고 세상이 그분을 통해 지음을 받았지만, 세상은 그분을 알지 못했습니다. 그분이 자기의 땅에 오셨지만, 그분의 백성이 그분을 받아들이지 않았다는 것입니다.

 

복음은 예수님이 누구신지, 그분이 무엇을 하러 이 세상에 오셨는지 널리 알려주는 ‘좋은 소식’입니다. 예수님이 누구신지, 그분의 정체가 무엇인지 설명하기 위해 요한은 그의 복음서 첫 장에서 상당한 노력을 하고 있습니다. 그의 복음서 첫 장에서 요한은 최소 10가지 이상의 호칭을 사용하여 예수님이 누구신지 알려줍니다.

 

· 예수님은 ‘말씀’이다. “태초에 말씀이 계시니라.”

· 예수님은 ‘하나님’이다. “말씀이 하나님과 함께 계셨으니 말씀은 곧 하나님이시니라.”

· 예수님은 ‘생명’이며 ‘빛’이다.

· 예수님은 아버지의 유일한 ‘독생자’이다.

· 예수님은 하나님의 ‘어린 양’이다.

· 예수님은 ‘메시아’(그리스도)이다.

· 예수님은 ‘이스라엘의 왕’이다.

· 예수님은 ‘사람의 아들’(인자)이다.

 

-류호준,「생명의 복음」중에서

 

[설국열차]

설국열차.jpg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신간 출간 소식: 『365 힐링 묵상』 [2] 류호준 2014.11.20 13334
공지 류호준 교수가 추천하는 한글 주석 [3] 류호준 2013.03.09 48961
공지 안내: 영어권 주석 시리즈 소개 류호준 2009.07.03 21429
984 "12명의 설교자" [1] 류호준 2009.01.29 56072
983 신간: 『일상, 하나님 만나기: 묵상 산문집』(SFC, 2011) [7] file 류호준 2011.04.21 35993
982 생명으로 가득찬 시편 류호정 2005.11.16 34397
981 출간: 『십자가의 복음: 로마서의 메시지』 [2] file 류호준 2010.05.03 33574
980 역자 서문: 에리 C. 레더,『에덴의 동쪽에서』류호준 역 (개혁주의 신학사, 2012) file 류호준 2012.06.13 29660
979 [re] 히브리어 단어 류호준 2005.11.16 26839
978 새책 출간: [일상을 걷는 영성] [3] file 관리자 2008.05.12 24672
977 묵상을 위한 글: “자신을 통해 악을 마주본다” 류호준 2012.02.26 23320
976 헨리 스톱의 생각들 (7) 류호준 2008.04.20 22619
975 [하늘의 사냥개] 프랜시스 톰슨 류호준 2006.01.26 22149
974 추천사: 코르넬리스 닐 프롱크,『도르트 신조 강해』 file 류호준 2012.06.12 21821
973 [한국교회와 정치참여: 손봉호] 류호준 2008.06.06 21006
972 12월의 추천 도서(류호준) [3] 류호준 2007.11.28 20878
971 Dr. Leo Perdue의 구약신학 강연록 file 류호준 2008.04.17 20697
970 [통일을 해야하는 신학적 근거: 손봉호] 류호준 2008.06.07 20597
969 [영향력을 끼친 책들] 류호준 2006.12.11 20564
968 헨리 스톱의 생각들 (9) 류호준 2008.04.13 19992
967 헨리 스톱의 생각들 (8) 류호준 2007.12.31 1993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