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ainbow Bible Class

[클린조크: 나 어떻게?]

 

80킬로 이상 속력으로 달리는 2차선 도로다. 시간에 쫓겨 운전을 하는데 내 앞에 느리게 달리는 중형 트럭이 눈에 거슬렸다. 추월을 해야 하는 데 저만치 마주 오는 반대 차선의 차들이 여간 신경 쓰이는 게 아니었다.

 

마침내 추월할 절호의 기회가 왔다. 가속 페달을 힘 있게 밟고 추월하려는 순간, 헐 이게 뭐지? 앞 트럭 뒤 범퍼에 붙어 있는 범퍼스티커가 내 눈에 확 들어왔다. 웃어야하나? 울어야 하나? 이를 어떻게 해석해야하지? 마치 전쟁에서 심한부상을 당한 전우가 죽어가면서 하는 말처럼 들렸다.

 

“너 먼저 가, 나는 틀렸어!”

 

가야하나 말아야 하나. 무지하게 고민스러웠다.

 

결국 나는 … &*^%$#@

 

 

 

[클린조크: 어느 신학생의 비애]

 

신학생: 교수님, 성경을 읽다가 문제가 생겼어요?

교수님: 뭐가 문젠데?

 

신학생: 예수님은 외식을 아주 싫어하신데요.

교수님: 그렇지. 그런데?

 

신학생: 저는 외식을 아주 좋아하거든요.

교수님: 헐, 저런!

 

신학생: 예수님과 저는 취향이 너무 다른가 봐요. 어쩌면 좋지요?

교수님: 신학생이라면 예수님과 취향이 같아야 한다네.

 

신학생: 그럼 외식을 좋아하면 안 되나요?

교수님: 응, 외식을 싫어하는 습관이 몸에 배어야 한다네.

 

신학생: 흑흑흑. 그래도 저는 외식을 좋아하는데요. ㅠㅠㅠ

교수님: 그럼 이렇게 하게나.

 

신학생: 어떻게요?

교수님: 일요일에만 외식 하지 마!

 

신학생: ????

교수님: 그게 진짜 외식하는 거야!

 

신학생? &*^%$#@*

 

*****

 

한자어를 모르는 어느 신학생의 비애.

외식(外食)과 외식(外飾)

 

"속초 동명항의 어느 무더운 오후"

속초항의 어느날.jpg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274 실명으로 발자국을! (알림) [2] file 류호준 2008.11.01 118951
1273 Home Page 개설을 천서진 2005.11.22 52556
1272 알림: 섭씨/화씨 변환기 싸이트 류호준 2010.05.21 34071
1271 첨부 화일: [인생 간증] 한남대 화학과 이수민 교수 이야기 file 류호준 2011.01.13 33653
1270 강력 추천 도서: [하나님의 흔드심: 칼 바르트의 성화론] (이정석 지음) [5] file 류호준 2010.09.10 30293
1269 I need Thee everyhour ,most gracious Lord! [5] 김경희 2008.01.25 27720
1268 New homepage~ [1] 여명이 2006.04.24 27305
1267 신간출간 축하드립니다 [2] 최성희 2007.03.25 27182
1266 책 모듬 콜렉션 (이범의와 류호준) [7] file 류호준 2013.11.03 26758
1265 홈페이지 테스트 중입니다.. [1] 김병철 2005.11.15 24895
1264 스티브 잡스(Steve Jobs)의 스탠포드 대학 졸업식 연설(연정진 번역) file 류호준 2010.10.14 22156
1263 새 힘을 얻는 휴식처 [1] 김충환 2006.05.10 21522
1262 목사에게 저주권이 있나요? [1] 김충환 2012.05.20 20993
1261 나는 당신의 마음을 지니고 다닙니다. [1] 지앤미 2011.06.14 20402
1260 국제 바빙크 학술제(International Bavinck Conference) file 류호준 2011.04.30 18858
1259 하나님은 나를.... 김은경 2006.10.30 18569
1258 [부고]: 조직신학자 이정석 교수 소천 [1] file 류호준 2011.05.18 17645
1257 류 교수님의 노고에 찬사를 보냅니다! 정연규 2005.11.22 17548
1256 Happy New Year [1] 박종식 2007.01.04 17067
1255 손자(Evan) 사진 file 류호준 2011.03.16 1555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