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ainbow Bible Class

[클린조크: 바울의 실수]

 

 

1세기의 전형적인 로마 군인들은 머리에서 발끝까지 철갑으로 무장했습니다. 바울은 에베소 지역의 교인들에게 보낸 편지에서 이것을 가리켜 전신갑주라 불렀습니다. 전신(全身)은 온 몸이라는 뜻이고, 갑주(甲冑)는 갑옷과 투구를 아울러 이르는 말로서, 전신갑주(全身甲冑)란 전쟁에 나가는 군인들이 온 몸을 보호하는 장비 전체를 가리키는 용어입니다.

 

그런데 바울이 로마군인 전투복장을 언급하면서 머리에 쓰는 투구(Galea, helmet), 가슴을 보호하는 호심경(護心鏡, breastplate), 어깨허리 띠(baldric, belt), 군화(Caligae, military shoes), 방패(shield), 검(sword)을 언급합니다. 머리와 가슴과 허리와 발을 적의 공격으로 보호하는 제구들입니다.

 

그런데 바울은 로마 군인 전투 복장 중에 한 가지를 빠뜨렸습니다. 적의 공격에 가장 취약적인 부분인 정강이를 보호하는 “정강이받이”(greave) 빠뜨린 것입니다! 바울은 마귀가 정강이쪽은 공격하지 않을 것이라 잘못 추측했나봅니다. 아마 바울은 군대에 가본 일이 없나봅니다.  정강이를 군화로 까이면 얼마나 아프고 고통스러운지를 모르는 병역면제자 출신인듯 합니다.

 

여러분, 조심하세요. 정강이쪽이 아주 취약적이니 반드시 “정강이받이” 장비를 구입하세요. “정강이받이”는 이곳 무지개 성서교실에서 무료 판매합니다!

 

*****

 

"진리"(truth)의 허리 띠

"의로움"(righteousness)의 호심경(흉배)

"평안의 복음"(gospel of shalom)의 군화

"믿음"(faith)의 방패

"성령"의 검 - 하나님의 말씀(the Word of God)

"신실함"(loyalty)의 정강이받이!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무재개 성서교실은 여러분께 드리는 선물입니다!" [5] 류호준 2018.03.29 1264
606 “고향이 그리워도 못가는 신세?” [3] file 류호준 2017.11.09 1858
605 평신도를 위한 성경공부: “왜 교회에 조직이 필요하게 되었는가?” [2] file 류호준 2017.11.08 690
604 일상 에세이: “이제는 ‘안녕~’이라고 말해야 할 시간” [1] file 류호준 2017.11.03 518
603 평신도을 위한 성경공부: “산헤드린 공회 앞에 선 담대한 증인들” file 류호준 2017.11.02 449
602 신앙에세이: “초기 기독교 공동체가 겪은 불행한 사건” file 류호준 2017.10.25 398
» 클린조크: 정강이를 군화로 까여본 일이 없는 바울 [1] 류호준 2017.10.23 188
600 신앙 에세이: “교회를 떠나는 이유들” file 류호준 2017.10.22 652
599 신앙 에세이: “신앙 공동체의 강력한 기도” file 류호준 2017.10.19 459
598 “한국학자가 쓴 스터디 바이블(Study Bible)이 출간되다!” file 류호준 2017.10.13 627
597 “친절한 진섭 씨!” file 류호준 2017.10.12 2709
596 신학 에세이: 바울과 베드로는 모세의 문장 형식을 표절했다? file 류호준 2017.10.07 367
595 일상 에세이: 스테이크 하우스(Steakhouse) “아웃백”을 아시나요? file 류호준 2017.10.05 413
594 신학 에세이: “겸손과 교만과 정의” file 류호준 2017.10.02 474
593 신앙 에세이: “누군가를 위해 이런 기도를 드려봅시다.” file 류호준 2017.10.01 415
592 “신적 성품(divine nature)을 회복하라!” file 류호준 2017.09.27 2431
591 신앙에세이: "광야에서 고스톱을 즐기십시오!" file 류호준 2017.09.26 469
590 "한자어 유감: 세계도 세계 나름입니다!" file 류호준 2017.09.23 279
589 신앙에세이: “아이고, '대개'가 죽었습니다!" [1] file 류호준 2017.09.23 663
588 클린조크: "스타벅스의 상술인가 하나님의 섭리인가?" file 류호준 2017.09.22 448
587 "신학교육에 일침을 가하는 지혜자의 일갈!" [1] file 류호준 2017.09.19 446